고급차

승용차로 출근하는 남편을 배웅하고 들어가려던

부인이 이웃 여자와 마주 쳤다

이웃여자 = 남편 년봉이 또 올랐나 봐요

부인 = 왜요 ?

이웃여자 = 차를 고급차로 바꾸셨던데요 ?

그러자 부인이 말했다

아 ~ 차를 바꾼 게 아니라

제가 남편을 바꿨어요

성형수술

아내가 오십이 넘어서자 젊게
살고 싶다고 성형수술을 시켜달라고
매일 남편을 졸랐다.

아내의 성화에 남편은
아내가 젊어지면 좋겠다 싶어
솜씨가 가장 좋다는
성형외과를 아내와 같이 찾았다.

의사가 몇 시간에 걸쳐 아내의 수술
견적을 계산하였다
한참 후 의사는 아내를 잠시 내보냈다.

불안해진 남편이 물었다.
저~~~견적이 어느 정도 나왔나요?”

한참을 망설이던 의사는
결심한 듯 말했다.
.
.
.
.
.
.
.
.
.
.
.
기왕이면 수술비를 위자료로
쓰시고
새 장가를 드시는 편이 훨씬
낫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