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종수(朴鍾秀) – 평남 평양

성명 박종수
(朴鍾秀)
독립운동계열 미주방면
출생 1858.11.27 출생지 평남 평양
사망 1951.11.14 사망장소
훈격 애족장 훈격년도 97
공적내용
평남 평양(平壤) 사람이다.
미주 하와이에서 대조선국민군단(大朝鮮國民軍團)의 대대장으로 활동하는 한편 대한민국 임시정부에 대한 지원활동을 통하여 독립운동을 전개하였다.
평소 민족의식이 투철하던 박종수는 1910년 망국 후 조국 독립의 방도를 모색하던 중, 박용만(朴容萬)이 1914년 6월 10일 하와이 오아후 가할루 지방에서 대조선국민군단을 창설하자 이에 적극 참가하였다.
국민군단은 독립전쟁론의 방략에서 연해주 블라디보스톡의 이상설(李相卨)이 주도한 대한광복군정부(大韓光復軍政府)와 밀접한 관계를 형성하였다.
국민군단은 군단장 박용만 휘하에 군단사령부, 경리부·제복소·병학교·훈련대·별동대 등의 조직 편제를 이루었는데, 박종수는 사관학교인 병학교의 대대장과 훈련대 대대장을 역임하였다.

국민군단의 병력은 초창기 100여 명의 규모였고, 많을 때는 300여 명에 달했으며, 군사훈련을 포함하여 군사학에 관련된 광범한 교육과정을 이수케 함으로써 정예 사관을 배출하는데 힘을 쏟았다.

1917년 대조선국민군단 해체 이후 그는 3·1운동과 더불어 임시정부가 수립되자, 임시정부 지원활동을 활발히 전개하였다.
박종수는 1920년대 말 임시정부 주석 김구로부터 임시정부가 재정부족으로 매우 어려운 지경에 처해 있다.
편지를 받고 하와이 동포들에게 이런 사실을 알리는 한편 자금 모집에 앞장섰다.

이렇듯 그는 하와이 한인사회를 중심으로 임시정부 지원 활동을 펴면서 독립운동에 매진하다.
광복을 맞이하였다.

정부에서는 고인의 공훈을 기리어 1997년에 건국훈장 애족장을 추서하였다.

註·白凡逸志(金九, 敎文社) 232面
·獨立運動史(國家報勳處) 第5卷 220面
·獨立運動史(國家報勳處) 第8卷 371面
·하와이(1997. 3. 11)

출처 : 국가보훈처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